• Cabin

해외 배팅 회사의 이용

2019년 9월 20일 업데이트됨

언어나 글로 인한 불편함, 그리고 은행계좌 등, 여러가지 이용의 어려움 때문에 과거에는

해외 배팅 사이트를 이용하기가 쉽지 않았다.


그러나 요즘은 친절한 한국어 상담부터 한글로 지원되는 홈페이지, 그리고 빠른 충전과 환전으로 유저가 사설 토토를 이용하는 것과 똑 같이 이용 하기가 매우 편리하다.


해외 메이저 업체를 한국 유저가 쉽게 이용 할수 있는 건, 중개 업체의 등장 때문 이다.

중개 업체의 역활은 해외 메이저 배팅회사와 한국 유저를 연결 시켜 주고, 유저가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모든 서비스를 지원 해 주는 일을 한다.




한국의 배터들이 사설토토의 눈치를 보고, 먹튀 걱정하면서 왜 이용하는 가는 안전 불감증

으로 옮기는 게 귀찮고 새로운 곳에서의 적응 때문 일 것이다. 가장 중요한 보안문제는 망각

하고 하루 하루 즐기고 있는 실정이다.


한국유저가 이용하는 사설토토의 대부분은 해외에서 운영을 하고 있어 보안에는 걱정이 없다고 회원들에게 말 하지만, 한번 생각해보자. 사이트 현장을 덮치는 게 아니라 서버와 계좌가

털리는 것이 가장 큰 문제 인 거다.


한국 내에서 운영하는 사설업체도 무지하게 많다는 사실을 여러분은 알아야 한다. 보안이

정말 취약한 한국에서 운영하는 토토 사이트 회원의 운명은 바람 앞의 촛불 인 것 이다.

돈을 얼마 땃냐가 중요한게 아니라 내가 로그인 하는 이곳이 얼마나 안전 한지를 먼저 따져 봐야 하는 것 이다. 그런데 유저 입장에서는 서버의 위치는 알수 있어도 운영자의 소재는 알수 가

없다는 게 문제다.


벌써 많은 유저들이 해외 업체로 갈아 타고 옮겨 가고 있는 중 이다.

고액 배터 만 이용한다고 생각하면 오산이다. 한번만 이용해 보면 사설토토와 비교해서 많은 장점이 있다는 것을 알 수있다. 중개 업체의 폭 넓은 마케팅으로 소액으로 이용하는 배터들도 많이 가입하여 이용하고 있다.


막강한 자본력으로 무장한 해외 메이저 배팅업체는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한국 유저를 끌어

모으고 있다. 이름만 대면 알수 있는 유명한 배팅회사가 경쟁적으로 회원 모집에 열을 올리고 있다. 합법적인 해외 배팅회사를 한국의 공권력이 수사를 할 수가 없다. 중개회사도 역시 적법한 절차로 라이센스를 취득한 합법적인 회사여서 안전 하다고 보면 된다.


배당과 기준점에 매우 민감한 스포츠 토토 유저는 사이트 이동이 자주 벌어진다.

해외 배팅회사와 비교해서 모든 것이 부족한 국내사설은 긴장을 하고 있고 위기의식을 감지

하고 있는 실정이다. 그래서 이제는 소액뱃, 승부뱃을 하는 배터 라면 안전한 해외 업체로 옮겨 가야 한다고 말하고 싶다.


졸업은 있어도 먹튀는 없다고 떠드는 사설 사이트는 다 구라 라고 보면 된다.

모호한 규정으로 회원에게 피해를 주고, 유출픽 이라고 태클 걸고, 지속적인 2폴 뱃이라고

제재하고, 이루 열거 할 수 없는 피해 사례가 너무나 많다. 해외 배팅업체의 배팅 카트를 보면

싱글뱃 기능이 있다. 한국의 단폴뱃과 동일 하다. 지속적으로 싱글뱃을 해도 아무런 제재가

없다. 외국의 배터들은 단폴뱃을 많이 하며 즐기는 뱃을 한다. 한국유저는 뜬구름을 잡고 외국배터는 현실적인 배팅을 하는 차이가 있다.


이익을 내기 위한 사설 사이트와, 돈을 따기 위해 달려드는 유저하고 이해 관계과 상충 되어

사설 토토의 억지 주장으로 피해를 보는 유저가 많이 발생되고 있다.

스포츠배팅 이든 카지노 뱃이든 운영자와 유저 간의 다툼이 발생할게 없다. 당첨이 되어 환전을 신청하면 결제 해 주면 되는 것이고, 낙첨되면 운영자가 취 하면 되는거 아닌가.


가정을 해보자, 사설토토를 한국의 대기업에서 운영한다면 먹튀나 허접한 제재가 있을 까요.

그래서 정답은 막강한 자본력을 갖춘 해외 메이저 업체 인 것 이다.

편안한 마음으로 배팅하고, 즐기고, 당첨이 되면 환전에 대한 두려움이 없는 그런 곳으로

하루라도 빨리 움직이라고 권유하고 싶다.


  • 선택의 폭이 넓을 수록 경기가 많을 수록 유저가 유리 해 진다


몇년 전부터 사설토토에서는 크로스배팅을 허용하고 있다. 종전에는 승+오바언더 배팅을

할수가 없었다. 또한 오버언더의 기준점을 1개만 제공하여 당첨확률을 낮춰버렸다.

요즘은 사설 토토도 크로스배팅과 오바언더 기준점을 3~5개 까지 늘리고 있다.


해외 배팅업체의 다양한 배팅방식을 유저가 원하고 있기 때문에 사설도 따라가는 모양새 다.

농구의 경우 기준점이 1개 있는 경우와 5개 있는 경우를 생각해 보자. 어느 경우가 당첨 확률이 높은 지는 불을 보듯 뻔하다.


축구의 전반전 승무패만 배팅 하는 유저, 야구의 5인닝 만을 노리는 배터, 야구의 오버언더 만배팅하는 회원, 농구의 쿼터 승부 만 하는 유저, 각각 유저 마다 배팅 스타일 이 다르다.

이렇게 다양한 회원이 존재하는 곳에서 많은 경기수와 많은 종목, 폭넓은 배팅 옵션이 있는 메이저 배팅 회사를 선택 해야 하는 이유다. (by Cabin)





조회 62회

© 2018 by Designtalk. 

Vax Sport, Gangnam, Seoul Korea

문의 : frank.kim365@gmail.com

  • White Facebook Icon
  • White Twitter Icon
  • White YouTube Ic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