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8 by Designtalk. 

Vax Sport, Gangnam, Seoul Korea

문의 : frank.kim365@gmail.com

  • White Facebook Icon
  • White Twitter Icon
  • White YouTube Icon
  • Noctis

2019 우리은행 LoL 챔피언스 코리아 서머 lck SKT VS 그리핀 경기 분석 및 고찰







금일 31일 그리핀과 SKT T1 의 파이널 결승무대가 진행 된다.


실시간으로 관중들의 평가는 lck 역사상 최악의 무대라고 한다 무대 규모 자체도 좁아서 시작은 좋지않았다




이번 오프닝에 특별 출연한 DJ 소다

여전히 아름다운 외모를 가지고 압도적인 몸매를 가지고 있는 DJ 소다는 어제 라면을 먹고 온 것 같다




세트로 밴픽창이 바로 진입하자마자 바로 SKT T1 쪽에서 유미를 밴했다 SKT T1의 스타일과 에포트의 컨셉 및 여러 부분에서 유미는 본인들은 사용 못하지만 상대방들이 사용하면 매우 치명 적이기 때문에 바로 밴을하고 그리핀은 바로 페이커를 저격하듯이 르블랑을 밴했다 그렇게 서로 밴픽이 진행되고 마지막 픽에 바로 모데카이저를 픽하는 그리핀의 모습이다.




게임 시작과 동시에 5분때에 라인을 빠르게 뒤로 보내고 페이커(레넥톤)의 점멸 W와 클리드(엘리스)의 E 고치로 쵸비(사일러스)를 따면서 SKT T1 의 승전보를 먼저 울리고 사기를 가져간다.



그렇게 또 무난하게 이어지다가 또 따이는 쵸비(사일러스)로 인해서 SKT T1 화염 드레곤을 차지하고 스노우 볼을 살살 굴리기 시작한다.





이번에 클리드(엘리스)가 탑을 갱킹을 가면서 또 다시 킬을 따내는 모습이다. 도란(모데카이저)도 다이브에 저항 하기위해서 밸트를 이용해서 미니언 클리어 그리고 진실의 방으로 클리드(엘리스)를 대려갔으나 E스킬로 궁극기 시간을 끌고 다시 킬을 하는 모습이다.


그렇게 물의 드래곤을 또 다시 SKT T1 이 가져가면서 또 다시 이득을 보기 시작한다 .


초반에 많은 이득과 기세를 가져가게 된 SKT T1 는 좀 더 과감하게 운영을 시작하고 있다.


조합적으로 SKT T1 이 상체를 휘 잡는 작전으로 게임을 하고 있으나 3킬을 한 것 치고는 글로벌 골드는 많이 차이가 안난다.




또 다시 칸(아칼리) 클리드(엘리스)가 도란(모데카이저)이 미드로 합류하는 동선을 파악해서 잡아 먹는다


이러면 불드래곤 이어서 바텀도 뚫리면서 스노우볼이 더 가속화 된다.


킬을 한번 하고 여러가지 이득을 다가져가면서 승리의 기운은 SKT T1 이 가져가면서 그렇게 SKT T1 이 스노우볼을 가지고 그리핀과의 1세트는 기선제압으로 압도적인 승리를 한다


그렇게 SKT T1 이 스노우볼을 가지고 그리핀과의 1세트는 기선제압으로 압도적인 승리를 한다 타잔(세주아니)는 좀 오바했고 경기중에 존재감이 없었다 .생각보다 타잔이 활약을 못했다 156 이라는 수치로 1세트 종료


빠른 시간에 미드를 잡으면서 주도권을 가지고 점점 스노우볼을 굴려 성공을 한 1세트 상체가 든든하게 잡혀 미드 정글의 강함을 계속 보여주면서 타잔(세주아니)의 동선을 완벽하게 파악하면서 완전 무력화하게 만들고 SKT T1 의 작전과 페이스에 휘말리면서 한방에 전멸을 시키고 압도적인 1세트를 가져간다


1세트 MVP 클리드(엘리스) 초반에 미드갱으로 주도권을 잡으면서 모든 라인에 큰 영향을 준 클리드 입니다.



그리핀의 장점은 탄탄함 안전함 인대 그것을 상회하는 공격력을 SKT T1 이 보여줬다. 여기서 분위기 전환을 시킬려면 그리핀이 SKT T1 을 압도적으로 몰아치는 모습을 이번 세트에서 보여줘야한다.




2 세트는 SKT T1 은 초반에 약하지만 후반 한타 조합 그리핀은 무난하게 강한 조합이다


게임 픽 전과 시작전에 마이크와 인터넷 문제로 1시간 정도 지연 되었다



이번에도 타잔(엘리스)의 동선이 파악되어 클리드(세주아니)의 갱으로 칸(카밀)이 도란(갱플랭크)에게 선취점을 가져간다. 이전 플레이에 많은 부담을 느낀 타잔(엘리스)의 부담감이 플레이에서 보인다.


글로벌 궁이 많은 그리핀쪽에서 운영으로 전령을 먼저 가져가면서 먼저 미드를 날린다.


게임 주도권과 포탑상황은 초반에 그리핀을 향해 기울렀다 하지만 무시할 수 없는건 SKT T1 의 조합이다 이 조합은 후반 지향 조합이기 때문에 한번 터지기 시작한다면 말도 안되는 조합니다 그리핀은 이 흐름을 유지하고 빠르게 게임을 끝내는게 중요하다


하지만 이번 경기에서 도란과 타잔이 계속 라인에서 킬 점수를 내주면서 많이 부담을 느끼고 맨탈이 터지기 시작한다.



1세트 똑같은 자리에서 또 그들에게 죽어주는 도란(갱플랭크)은 타잔과 함께 극한의 부담감을 느끼고 있다.


이렇게 흐름을 SKT T1 이 흐름을 가져가면서 점점 불리해지기 시작하는 그리핀은 결국 바론을 빼앗기게 된다


여기서 그리핀의 문제점이 보인다. 바로 경험이다 이러한 안좋은 상황이 계속 반복이 되면 맨탈이 금방 깨져서 복구하기 어렵고 그게 게임 플레이에서 보인다.



뭔가 어떻게든 이득을 봐야한다는 것을 너무 심하게 의식을 한다. 위 사진은 5인 갱으로 칸(카밀)을 잡아내는 그리핀 이다.



그리고 마지막 바론싸움에서 트라이를 시작한 그리핀이 SKT T1 에포트(브라움)에게 바론을 빼앗기고 그사이에 상대 팀 진형을 백도어 하고있는 칸이 마무리를 내어 2세트도 SKT T1 이 승리한다




타잔과 도란의 지속적인 퍼스트블러드로 계속 위축되어서 힘을 제대로 발휘를 못하고 지금 현재 맨탈이 무너진게 플레이에서도 보인다.



이 기세로 계속 본다면 SKT T1 의 승리 가능성이 매우 높다.



밴픽부터 매우 치열했다 . 그리핀은 상대 팀의 주요 픽을 뺏어오는 느낌이다.

주요 강세픽을 SKT T1 이 가져오면서 게임이 시작 되었다 .



타잔(엘리스)이 클리드(세주아니)를 잡아 내면서 선취점을 낸다. 그 후 팀원들 합류로 소규모 전투가 일어난다 .




점점 그리핀에게 기세가 흘러가고




그리핀의 탑 4인 다이브로 그리핀이 주도권을 가져간다.


SKT T1 이 상체를 주로 강하게 잡아주는 것을 느끼고 그리핀도 상체에 더 많은 힘을 실어준다


그리핀이 타이트하게 주도권을 잡고 쉔 궁을 이용한 4인 다이브로 도란도 점차 맨탈을 회복을 하게 된다.


주도권을 잡은 그리핀의 조커픽 쉔 서폿이 어떤 상황에도 전략적으로 사용할 수 있는것이 정말 좋은 픽이다.



현재 많이 그리핀 쪽으로 넘어왔다 . 이전에 말했다 시피 SKT T1은 생각보다 클리드의 비중이 높기 때문에 초반에 강한 챔프를 집어서 초반에 이득을 만들어야 대부분 그 내용을 승리로 스노우 볼을 굴린다. 하지만 지금 상황 자체가 지속적인 상체갱 쉔의 궁을 이용한 머리 싸움에서 계속 불리하여 싸움에서 계속 패배하게 된다.





그렇게 주도권을 잡아서 그리핀이 바론 트라이를 시도하였으나 한타에서 테디(루시안)장군이 등장하여 한타에서 승리를 이끌었다. 주도권을 뺏겼음에도 정말 잘싸우는 SKT T1 이게 고전파의 힘이다.


포탑 상황과 오브젝트 용 상황은 정말 좋지않다 현재 그리핀이 전 세트와 다르게 압도 하는 모습을 보여준다. 어쨋는 바론을 먹었기에 집요하게 돌려깎기로 운영을 하기 시작한다.




그렇게 운영을 후 기회를 놓치지 않고 칸(아트록스)가 짤리면서 그리핀의 강제 이니쉬에 SKT T1 이 패배한다.


길어지는 경기에 칸의 집중력이 떨어지는 것이 보였고 결국에는 시야가없는 곳에 혼자 들어가 짤리게 되어 팀 패배가 되었다.


3세트에 상체 4인 갱으로 인해서 칸의 맨탈과 집중력이 많이 손상되었을때 그때를 잘 맞춰서 바론쪽에서의 시야 싸움과 바론으로 인한 운영으로 압도적으로 승을 가져간다.


상체에서 쉔의 조커픽으로 머리 싸움에서 진 이유도있었지만 마지막에 칸이 던진 부분이 좀 컸다.



승기를 잡은 그리핀 다음 경기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줄까요




이번 3세트 MVP는 바로 타잔이다 전판과 다르게 초반에 잘커서 영향력있는 모습을 보여준다.





잘 나오지 않던 트런들이 등장하고 전반적으로 픽부분에서 좋은픽은 그리핀에게 뺏긴 느낌이지만 그리핀은 올 AD 인 상황인대 어떻게 플레이할지 지켜보자





말이 나오자 마자 칸(아칼리) 클리드(트런들) 탑에서 선취점을 따고 그 기세로 불용을 가져가고 바텀에서 바로 킬이 나온다 .






한타 두번에 기세는 완전히 넘어가고 SKT T1 의 승리가 임박했다




리렌즈 (볼리베어) 챔피언이나 조합 특성상 리렌즈가 날뛰면서 게임을 집도해야하는대 지금 SKT T1 의 모든 라인이 너무 강력해 그게 안되는 상황이다.


추가로 불용과 후속 킬을 만들어가는 SKT T1 이다.





바론을 먹고 용을 확인 했는대 거짓말같은 3불용을 먹게되는 SKT T1 ...


이정도면 서렌쳐도 인정이다.




마지막 한타를 하고 난 뒤 승리를 거머지게 된 SKT T1 입니다.



이번 경기는 베스트픽은 개인적으로 엘리스였고 워스트 픽은 세주아니였는대


왜 도대체 그리핀에서는 아칼리를 밴을 안했는지가 의문 입니다.


페이커와 칸이 아칼리로 좋은 플레이를 많이 보여줬음에도 불구하고 아칼리를 밴을 안한 건 그리핀의 오만이 아니였을까 합니다.


아칼리를 주고 다른 것을 가지고 온다는 마인드였지만 생각보다 아칼리가 많은 영향력을 주었고 밴픽에서 아쉬운 부분을 보여 준 것 같다.


이렇게 도장깨기를 성공하고 롤드컵으로 진출하게 된다.






그리고 마지막 MVP는 바로 클리드 입니다.


SKT T1 모두 수고하였습니다.


그리핀도 수고했습니다.